에어컨 설치시 부대비용..
edf40wrjww2post:content
에어컨 설치시 배관(동파이프)의 교체에 따른 추가비용발생으로 인한 고객불만 문제가 간혹 제기되어집니다.

배관을 몇년씩 사용한 경우가 아니라면 배관이 구부려지거나 꺽여지지 않았다는 가정하에 재생이 가능합니다.

그러나 이사전 설치시 배관을 구부려서 이용한 경우 또는 꺽여진 경우 사실상 재생이 불가합니다.

고객은 멀쩡해 보이는 배관을 교체한다는 사실이 이상하게 느껴질지 몰라도, 구부려지거나 꺽여진 배관을 다시 사용할 경우 가스유출의 가능성이 매우 높습니다.

이런 점에서 에어컨배관은 1회용이라 할 수 있습니다.

5~6만원씩의 설치비를 지급하면 에어컨 설치가 끝나는 줄 알고 있었던 고객들에게 1m 당 12000~15000 원의 배관비용은 다소 비싸게 보일 수 있습니다.

심지어 에어컨 앵글설치도 무료로 해 주는 것으로 착각하시는 분들도 있습니다.

에어컨을 구입하신 후 처음 이사하시는 고객분들에서 그런 일이 더욱 많습니다. 왜냐하면 에어컨을 처음 구입하여 설치할 때는 설치비에 배관비가 기본적으로 포함되는 경우가 많기 때문입니다. (구멍뚫는데 얼마하는 식으로 고객에게 바가지 씌우는 경우가 없는 것도 아닙니다만...)

에어컨 설치비는 기본적인 설치서비스에 대한 비용이며 부대 자재비는 별도로 지불하셔야 한다는 점 잊지마세요.

배관의 계속사용여부를 가장 잘 아는 사람은 고객이 아닌 에어컨 전문가입니다. 다만 무조건 교체가 아닌 계속사용여부를 솔직히 고객께 조언해 드리는 정직한 서비스를 전제로 할 때입니다.

소망이사몰서비스는 대형 에어컨설치 전문업체와 계약하여 모든 건에 대해 정직한 서비스를 제공해 드리므로 안심하셔도 좋습니다.

에어컨 설치비 5~6만원에 모든 것이 다 해결될 것이라는... 그리고 어떤 경우에도 배관을 반복 사용할 수 있다는 잘못된 상식을 고치신다면 조금 더 만족스런 이사를 하실 수 있습니다.